서울역사박물관, 20주년 기념 이벤트 개최

27일~7월3일
음악회, 헝가리 와인 시음회, 역사 퀴즈 이벤트 등 20여종 행사 열어
이효진 기자 | dlgy2@segyelocal.com | 입력 2022-06-23 13:38:0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로컬타임즈 이효진 기자] 서울을 대표하는 문화공간인 서울역사박물관이 올해로 개관 20주년을 맞이했다. 

 

2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서울역사박물관 20년, 시민과 함께 미래로’ 라는 슬로건으로 오는 27일부터 7월 3일까지 기념 주간을 열고 시민들을 위한 다채로운 행사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본관에서는 박물관의 대표 콘텐츠인 상설전시실이 20주년을 맞이해 전면 개편을 후 새롭게 변모된 모습으로 30일에 문을 연다. 새로운 전시자료와 영상, 시대별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최신기법의 전시공간으로 새단장했다.


아울러, 상설전시 재개관을 통해 서울시내 공립박물관 최초로 선보이는 인터랙티브(상호작용) ‘실감형 디지털 전시 체험존’이 공개된다. 타임머신을 타고 ‘개화기 종로 거리’로 시간 이동 해 전차를 탑승해보고 개화기 신문물을 실감나게 체험하는 몰입형 가상현실 세계를 여행할 수 있다.

아울러, 박물관의 랜드마크인 도시모형영상관도 실감형 콘텐츠로 탈바꿈했다. 서울의 과거, 오늘, 내일을 주제로 180도 다면영상과 서울 축소모형에 3D 프로젝션 맵핑영상을 연출해 생동감 넘치는 색다른 볼거리를 경험할 수 있다.

20돌을 축하하는 기념 음악회, 지난 5월 20일에 개막한 20주년 기념 특별전 '명품도시 한양 보물 100선'을 더욱 재미있고 유익하게 즐길 수 있도록 시민 맞춤형 전시 연계 체험교육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박물관에서만 만날 수 있는 색다른 체험 이벤트도 열린다. 헝가리 교류전 '나의 하루 이야기_헝가리에서 온 사진'과 연계해 헝가리 와인 시음과 함께하는 헝가리 여행의 시간 '헝가리의 밤 Hungary Night'을 야간에 개최한다. 주한 리스트 헝가리 문화원장이 여행 가이드로 나선다.

산하 분관들에서도 각 분관의 특성을 살린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서울생활사박물관에서는 모든 세대가 공감하는 추억을 체험하는 '레트로콘서트', '박물관에서 우리 같이 놀자', 청계천박물관에서는 지역성을 사진 이야기로 이해하는 '청계천 경景유遊장場 전시 참여 작가와의 만남', 백인제가옥에서는 근대 한옥의 정취를 야간에 특별하게 경험하는 '백인제가옥 야간 개장' 등을 선물한다.

또한, 본관을 비롯해 한양도성박물관, 공평도시유적전시관 등 7개 분관 일대에서 기념품을 받을 수 있는 전시 관람 인증샷, 퀴즈 이벤트들이 풍성하게 열린다.

박물관 관람은 무료이며 관람시간은 평일 및 주말 모두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공휴일을 제외한 월요일은 휴관한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효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뉴스댓글 >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