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지역업체 챙긴다··· ‘다이로움 공공마켓’ 플랫폼 8월까지 시범 운영

소상공인·지역업체 판로 확대, 경제 선순환 기반 구축
조주연 기자 | news9desk@gmail.com | 입력 2022-06-22 16:36:5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다이로움 공공마켓 플랫폼

 

[세계로컬타임즈 조주연 기자] 전북 익산시가 공공기관과 일반 시민들이 지역업체와 유기적으로 거래할 수 있는 ‘다이로움 공공마켓’ 플랫폼 구축을 완료하고 오는 8월 말까지 시범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다이로움 공공마켓은 익산시 홈페이지, 지역화폐 앱과 연동해 운영되며 지역업체가 제품 정보 등을 플랫폼에 등록하면 이용자들이 여러 업체 제품을 비교해 선택할 수 있도록 하는 시스템이다.

 

이어 견적요청 게시판도 구축해 이용자들이 견적을 요청할 경우 관련 업체가 견적서를 제출해 계약을 체결하고 이용 후기를 등록하도록 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업체 간 품질향상은 물론 서비스 경쟁력이 강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익산시는 성공적인 플랫폼 운영을 위해 SNS 등을 활용한 다양한 홍보방안을 마련하고 시범 운영 기간 동안 문제점이나 불편 사항 등을 확인해 보다 안정적으로 시스템이 운용될 수 있도록 개선할 계획이다.

 

익산시 관계자는 “다이로움 공공마켓 플랫폼이 구축돼 시민들과 지역업체가 유기적인 거래가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시민 편의 증진과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넣어 경제 선순환 기반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조주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뉴스댓글 >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